본문 바로가기
레온의 요리수첩/건강한 채식

아삭아삭! 오이 소박이 담그는 법 (feat. 멸치액젓)

by 레온✨ 2021. 2. 28.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레온입니다. 오늘 낮에 운동을 하고 나니 갑자기 식욕이 막 돌면서 아삭아삭하고 상큼한 오이소박이가 너무 먹고 싶어 졌어요. 쇠뿔도 단김에 빼라고 집에 가는 길에 얼른 마트 들러서 오이와 부추를 사 왔답니다. 오이소박이 만드는 법 같이 한번 알아보아요!

오늘 담근 오이소박이


아삭아삭 상큼한 오이소박이

주재료

백오이 3개, 굵은소금 약간 (손질용), 물 2컵, 굵은소금 3 큰 스푼

소재료

부추 1줌, 고춧가루 1/4컵, 다진 마늘 1 큰 스푼, 다진 생강 약간, 멸치액젓 (또는 까나리 액젓) 3스푼, 설탕 약간

레시피

1. 오이 손질: 오이는 되도록 몸통이 곧고 굵지 않은 백오이로 준비해 주세요. 굵은소금으로 문질러 깨끗하게 씻어 주어요. 굵은소금이 없다면 그냥 일반소금으로도 괜찮아요!

잘 익은 백오이 3개

2. 오이 칼집 내기: 오이의 양 끝을 조금씩 잘라낸 다음 길이에 따라 2-3등분 해주세요. 자른 오이는 한쪽 끝 1cm씩 정도 남겨 두고 길게 열십자로 칼집을 내어주어요.

오이가 커서 3등분~
십자로 갈라주기~
1센치 정도는 남겨주어요
오이군단

3. 절이기: 손질한 오이는 물 2컵에 굵은소금을 넣고 30분 정도 절여 주어요. 오이를 구부려도 부러지지 않을 정도로 절이면 되어요. 다 절인 오이는 체에 밭쳐 물기를 빼주어요.

소금물에 30분 절여주어요~

이렇게 눌러도 안부러질때까지 절여요~

다 절인 오이는 체에 걸러 물기를 빼주어요.

4. 부추 손질: 오이를 절이는 동안 부추를 2-3cm 정도 간격으로 잘게 잘라주어요.

부추 한 줌
2-3센치 간격으로 잘라주어요.

5. 양념준비: 양념으로 준비된 부추와 고춧가루 1/4컵, 다진 마늘 1 큰 스푼, 다진 생강 약간, 멸치액젓 (또는 까나리 액젓) 3스푼, 설탕 약간을 잘 섞어주어요.

양념장
저는 청정원 멸치 액젓을 썻어요!
양념장 비비기

6. 양념하기: 양념을 절인 오이에 골고루 버무려주어요. 오이의 칼집을 벌려 꾹꾹 채워 넣어야 해요. 남은 양념은 오이 전체에 골고루 발라 김치통에 넣어요. 실온에서 2-3시간 정도 놔둔 뒤 (익혀주기) 냉장고에 넣어 보관해요.

절인 오이와 양념을 잘 버무려 줍니다.
오이 속에 양념을 꽉꽉 채워주어요!
꽉꽉!
벌써 너무 군침이 도네요!
김치통에 넣어주어요.

완성!


레온의 TIP

양념이 조금 건조해 보여도 익는 동안에 오이에서 자동으로 물이 나와요. 오이소박이는 금방 익기 때문에 여름철에는 너무 오래 밖에 놔두지 마세요. 김치는 양이 적으면 금방 시어버려요! 그리고 부추가 너무 많으면 오이와 잘 버무려지지 않기 때문에 적당히 넣어 주어요! ^^

오늘은 아삭하고 상큼한 오이소박이를 만들었어요! 지금 냉장고에서 잘 익고 있는데, 벌써 내일 밥상이 기대가 되네요. ㅎㅎ 여러분들도 오이소박이와 맛있는 밥 한 끼 드세요!

728x90
반응형

댓글2